지난 1월 한국 백령도에서 해병대 흑룡부대원들이 해상사격훈련 중이다. (자료사진)
한국 해병대 흑룡부대원들이 백령도에서 해상 사격훈련 중인 모습 (자료사진)

북한이 오늘 (20일) 오전 서해 최북단 백령도 북측에서 해안포 수 발을 발사했습니다.

한국 군 관계자는 이날 “오전 7시 20분쯤 백령도 맞은편 북한 장산곶에서 서쪽방향으로 수발의 해안포 사격이 실시됐다”고 밝혔습니다.

포탄은 서해 북방한계선 (NLL)을 넘지는 않았습니다.

이로 인해 백령도 주민 대피 준비령이 내려지는 등 한때 긴장이 고조되기도 했습니다.

한국  군 관계자는 “현재 추가 특이동향은 식별되지 않고 있으며, NLL 인근에 대한 감시를 강화한 가운데 만반의 대비태세를 갖추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