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 카누 용선 200m 대회에 참가한 남북 단일팀이 금메달을 목에 걸고 있다.
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 카누 용선 200m 대회에 참가한 남북 단일팀이 금메달을 목에 걸고 있다.

남북한 단일팀이 25일, 2018 자카르타 팔렘방 아시안게임 카누 용선 여자 200m 결선에서 동메달을 따냈습니다.

남북단일팀이 아시안 게임을 포함, 국제 종합 스포츠 대회에서 메달을 획득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남북 카누 단일팀은 이날 200m 결선에서 56초 851로 동메달을 거머쥐었으며, 1위는 56초 161을 기록한 중국이, 2위는 56초 817의 인도네시아가 차지했습니다.

단일팀의 메달은 한국이나 북한이 아닌, 별도의 '코리아'라는 이름으로 집계됩니다.

현재 한국은 금메달 23, 은메달 27, 동메달 30개로 중국, 일본에 이어 종합 순위 3위를 달리고 있으며 북한은 금 9, 은 5, 동메달 6개로 6위를 지키고 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