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명균 한국 통일부 장관이 지난 2일 북한에 고위급 당국간 회담을 제안했다.
남북한 고위급회담 남측 수석대표인 조명균 통일부 장관

북한이 ‘예술단 사전점검단’ 파견 중단 통보 하루 만인 20일 다시 현송월 단장 일행을 보내겠다고 한국 측에 통보했습니다. 한국 정부는 이를 승인했습니다.  

이에따라 북한 예술단 사전점검단 한국 방문은 21일 재개됩니다.

20일 한국 통일부 관계자는 “(북한과의 통화에서) 예술단 파견을 위한 사전점검단이 내일 방남하는 것에 동의했다”고 언론에 밝혔습니다.
 
통화에 앞서 한국 측에 보낸 통지문에서 북한은 “예술단 파견을 위한 사전점검단을 1월 21일 경의선 육로를 통해 파견하며, 일정은 이미 협의한 대로 될 것”이라고 썼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