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이달 20일 스위스 로잔에서 북한의 평창 동계올림픽 참가 문제를 논의하는 회의를 열기로 했습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이번 회의에는 국제올림픽위원회와 한국의 동계올림픽조직위원회 그리고 북한 올림픽위원회 대표가 참석합니다.

IOC는 이번 회의에서 북한 선수단 규모와 명칭, 깃발 등의 세부 문제를 논의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앞서 북한은 판문점에서 열린 남북고위급 회담을 통해 평창 올림픽에 선수단과 응원단 등을 보내겠다고 밝혔습니다.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은 남북한의 이번 결정을 “진심으로 환영한다” 며 전 세계 많은 국가가 이를 환영한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장웅 북한 IOC 위원은 바흐 IOC 위원장과 만나 북한의 평창 올림픽 참가 문제를 논의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