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군산의 미국 자동차 기업 ‘제네럴모터스(GM)' 공장 입구.
한국 군산의 미국 자동차 기업 ‘제네럴모터스(GM)' 공장 입구.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미국 자동차 기업 ‘제네럴모터스(GM)'가 한국 군산공장을 폐쇄하고 미국 디트로이트로 옮기기로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어제(13일) 백악관에서 의회 의원들과 무역 관련 회의를 연 자리에서 이같이 밝히며, 자신이 "대통령이 되기 전에는 들어본 적이 없는 소식"이라고 말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미국이 "한국과 아주 나쁜 무역협정을 맺었다"며 "공정한 협정을 위해 재협상을 하거나 파기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한국GM은 어제 성명에서 "구조조정의 1단계로 한국 군산공장을 폐쇄할 것"이라며, "한국 내 다른 사업의 미래와 관련해 수 주 내에 결정할 것이며, 한국 정부와 노조 등과 사업비 절감과 경쟁력 강화 방안 등을 논의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하지만 군산공장의 미국 이전과 관련한 언급은 없었습니다. 

백악관은 트럼프 대통령이 GM 측으로부터 공장 이전 여부와 관련해 통보를 받았는지에 대해서는 명확히 밝히지 않았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