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이 북한에 대한 제재조치를 1년간 추가 연장할 계획이라고 일본의 한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이 보도에 따르면 노다 요시히코 일본 내각은 이달 말이나 다음달 초 북한 제재 조치를 연장하는 방안에 동의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일본이 북한에 대해 취해온 제재 조치는 다음달 13일에 만료될 예정입니다.

이 대북 제재조치는 지난 2006년 북한이 핵과 장거리 미사일 시험발사를 강행한 뒤 시작돼 그동안 7차례나 연장된 바 있습니다.

제재 조치에 따라 모든 북한 선박은 일본 입항이 불허되며 북한의 모든 물품은 일본과의 수출입이 금지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