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란이 북한에 85t의 인도적 지원을 제공했다고, 이란 적신월사 관계자들이 22일 밝혔습니다.

푸야 하지안 이란 적신월사 홍보부장은 85t의 대북 인도적 지원물품이22일 평양의 순안공항에 도착했다고 말했습니다.

지원물품에는 밀가루와 분유, 쌀 등이 포함돼 있으며, 순안공항 도착 후에 북한 적십자사 관계자들에게 전달됐다고 하지안 부장은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