압록강 범람에 따른 신의주 일대 홍수 피해가 어느 정도인지 신의주와 인접한 중국 단둥을 방문 중인 동국대 북한학과 김용현 교수를 전화로 연결해 현지 상황을 들어보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