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의 최영림 내각 총리가 닷새 동안 중국을 친선 방문하기 위해 26일 베이징에 도착했습니다.

최영림 총리는 중국의 후진타오 국가주석과 원자바오 총리 등 고위 중국 당국자들과 만날 예정입니다.

이와 관련해 중국 외교부의 훙레이 대변인은 오늘 브리핑에서 최영림 총리는 원자바오 총리의 초청으로 정식 우호 방문했다고 밝혔습니다. 훙레이 대변인은 그러면서 최 총리의 이번 방중을 통해 두 나라 간 협력관계가 더욱 긴밀해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최영림 북한총리는 이번 방중 기간 동안 베이징 외에도 상하이와 장쑤성을 방문할 것이라고 훙레이 대변인은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