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워싱턴의 백악관.
미국 워싱턴의 백악관.

북한이 억류된 미국인 3명을 석방한 것은 선의를 보여주는 긍정적 제스쳐라고 미국 백악관이 밝혔습니다. 

백악관 대변인실은 오늘(9일) 성명을 내고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지시에 따라 마이크 폼페오 국무장관 등 미국 대표단이 미-북 정상회담 준비를 위해 9일 평양을 방문했고, 이 기간 북한 지도부가 억류 미국인들을 석방했다며 이 같이 밝혔습니다. 

성명은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 시민들을 석방한 북한 지도자 김정은의 행동에 사의를 표하며, 이것은 선의를 보여주는 긍정적 제스쳐라고 생각한다고 밝혔습니다. 

또 석방된 미국인 3명의 건강 상태는 양호한 것으로 보인다며 도움 없이 비행기에 탑승할 수 있었다고 덧붙였습니다. 

그러면서 모든 미국인들은 그들의 귀환을 환영하고, 그들의 사랑하는 이들과 재회하기를 지켜보길 고대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북한에 억류됐다 풀려난 김상덕 씨의 가족은 오늘(9일) 성명을 통해, 김 씨와 다른 미국인 2명이 석방된 것에 매우 감사한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김 씨가 집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기여하고 노력한 모든 사람들에게 감사한다고 말했습니다. 또 트럼프 대통령이 북한에 직접 관여한 것에도 감사한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