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싱턴 톡] 김정은 “미국 ‘최대 주적’…‘초대형 핵탄두’ 개발 지속”

2021.1.9 9:00 오후
삽입하기
방송 시작 시간
This program has ended and is being processed for playback.

북한의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새해 노동당 대회에서 미국을 ‘최대 주적'이라고 부르고 사거리 1만5천km 미사일과 초대형 핵탄두 개발 의지를 밝혔습니다. 또 새로운 미북 관계 수립은 미국에 달려 있다면서 이른바 ‘강대강 선대선’ 원칙을 강조하고 남북 관계도 한국 태도에 따라 달라진다고 주장했습니다. 앞선 개회사에서는 북한 경제 실패를 자인하기도 했는데, 미국 새 행정부 출범에 앞선 김 위원장의 당 대회 발언을 분석해 봅니다. 

진행: 김영교 / 대담: 데이비드 맥스웰 (David Maxwell, 민주주의수호재단 선임연구원), 스콧 스나이더 (Scott Snyder, 미국 외교협회 미한정책 국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