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OA 뉴스] “유사시 ‘한국 방위태세’ 특별 대응…‘준비태세’ 검토”

2021.5.19 8:00 오전
삽입하기
방송 시작 시간
This program has ended and is being processed for playback.

특수전 전문가로 평가받는 폴 라카메라 주한미군사령관 지명자는 한반도 유사시 자신의 경력을 토대로 한국 방위태세에 임하겠다는 뜻을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한반도 조기경보체계 점검과 미한 연합훈련에 따른 현재의 준비태세 상황도 중점적으로 검토하겠다고 말했습니다. 김동현 기자가 보도합니다. (영상취재: 김선명 / 영상편집: 강양우) 

주한미군사령관으로 지명된 폴 라카메라 사령관은 18일 상원 군사위 인준청문회에서 북한의 특수부대를 활용한 비대칭 역량에 대한 질문을 받았습니다. 

특수전 전문가로 평가받는 라카메라 지명자는 모든 전쟁은 비대칭적이라면서 한반도 유사시 자신은 공정하게 싸울 생각은 추호도 없을 것이며 적대 세력들도 그럴 것이라면서 자신의 과거 경력을 토대로 한국 방위태세에 특별한 시야를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폴 라카메라 / 주한 미군사령관 지명자  

“모든 전쟁은 비대칭적이며 공정한 싸움을 기대하지 않고 적대 세력들도 그러지 않을 걸로 확신합니다. 저의 과거 경험은 한반도 방위에 특별한 통찰력을 제공할 것이며 특히 북한 행동에 대해 어떻게 공세적인 행동을 취해 억제할 것인지가 매우 중요합니다. ”  

라카메라 지명자는 태평양 육군사령관 부임 전 이슬람 극단주의 무장세력인 IS 격퇴 임무의 국제연합군 사령관에 재직했으며 특수전 전문가로 평가받고 있습니다. 

라카메라 지명자는 이어 한반도 방위를 위한 최우선 과제로 조기경보체계와 준비태세를 꼽았습니다. 

특히 조기경보체계 유지는 매우 중요하다면서 기존 지휘, 통제, 통신, 컴퓨터, 정보, 감시정찰을 뜻하는 C4ISR 체계에 더해 타격을 추가한 C4ISRT를 강조했습니다. 

폴 라카메라 / 주한 미군사령관 지명자 

“조기 경보체계의 유지는 매우 중요하며 이와 연계한 C4ISRT의 역량은 필수적입니다. 그 다음으로 중요한 것이 훈련과 준비태세라고 생각합니다.”  

훈련과 준비태세에 대해서는, 인준이 통과되면 두 부문을 합동군 관점에서 최우선적으로 점검할 것이라고 강조하고 특히 모의훈련 보다는 실제 훈련이 훨씬 낫다면서도 북한 협상에서의 변수 가능성도 시사했습니다. 

폴 라카메라 / 주한 미군사령관 지명자 

“훈련과 준비태세는 매우 중요합니다. 실제적 훈련은 모의 훈련보다 훨씬 더 나은 것은 사실이지만 저는 연합훈련이 북한과의 향후 협상에서 잠재적 지렛대가 될 수 있다는 점을 인지하고 있습니다.”  

전시작전통제권 전환문제에 대해서는 조건에 따른 전환을 강조하면서 미국과 한국 양국은 사전에 이런 방식이 위험을 최소화하는 최적의 방안이라는 점에 합의했다고 밝혔습니다.  

라카메라 지명자는 이어 중국의 위협이 한반도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의원들의 질의에는 중국은 한국과 북한 모두에 상당한 영향력을 미치고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또 한일관계 개선을 촉진시키기 위한 주한미군 사령관의 역할에 대한 질의에 대해서는, 다영역작전 증진을 위한 협력 강화의 기회로 모색할 것이라면서 군사적 관점에서 한일 군당국간 협력 유지는 매우 중요하다고 밝혔습니다. 

VOA뉴스 김동현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