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메리칸 테일] 책상 ‘기부천사’가 이끌어낸 변화

2021.1.9 8:00 오전
삽입하기
방송 시작 시간
This program has ended and is being processed for playback.

팬데믹으로 학교들이 문을 닫고 가상 수업으로 전환하며 책상을 구하기 힘들다고 하는데요. 버지니아의 한 고등학생이 이웃을 돕고자 책상을 직접 만들어 기부하기 시작했습니다. 이를 알게 된 지역사회 또한 도움에 나섰는데요. 한 학생이 시작한 작은 선행이 지역사회 전체로 퍼져나간 과정을 들어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