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싱턴 톡] 존 볼튼 “북한 ‘비핵화 의지’ 없어”

2021.4.10 8:00 오후
삽입하기
방송 시작 시간
This program has ended and is being processed for playback.

존 볼튼 전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비핵화 의지가 없는 북한은 핵무기 완성을 목표로 지난 30년 동안 ‘비핵화 약속’을 지키지 않았다면서 북한과의 외교는 무의미하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바이든 행정부의 대북정책은 비확산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고 조언하고, 미북 정상회담 재개는 북한에 새 지도자가 들어설 때 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미북 정상회담 당시 북한과의 협상을 주도했던 존 볼튼 전 보좌관을 단독 인터뷰했습니다. 진행: 김영교 / 대담: 존 볼튼 (John Bolton, 전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