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OA 뉴스] 트럼프 ‘탄핵안’ 하원 통과…역대 세 번째

2019.12.20 3:59 오전
삽입하기
방송 시작 시간
This program has ended and is being processed for playback.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 대한 탄핵 소추 결의안이 18일 하원을 통과했습니다. 대통령 탄핵소추안이 하원에서 가결된 건 미국 역사상 이번이 세 번째인데요, 하원 표결 결과와 앞으로 남은 절차를 박형주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영상편집: 김선명)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 대한 탄핵 소추 결의안이 18일 하원을 통과했습니다. 대통령 탄핵소추안이 하원에서 가결된 건 미국 역사상 이번이 세 번째인데요, 하원 표결 결과와 앞으로 남은 절차를 박형주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미 하원은 18일 본회의를 열고 트럼프 대통령의 ‘권력 남용’과 ‘의회 업무 방해’ 혐의를 규정한 탄핵안을 가결했습니다.
 
먼저 표결에 부쳐진 '권력 남용' 항목은 찬성 230표 대 반대 197표, ‘의회 업무 방해’ 항목은 찬성 229표 대 반대 198표로 나왔습니다.
 
낸시 펠로시 / 하원의장 (18일)
“항목 2에 대한 표결입니다. 찬성 229표, 반대 198표로 가결됐습니다.”
 
이로써 트럼프 대통령은 1868년 앤드루 존슨, 1998년 빌 클린턴에 이어, 하원에서 탄핵안이 가결된 세 번째 대통령이 됐습니다.
 
이날 표심은 정당에 따라 극명하게 갈렸습니다. 여당인 공화당 의원들은 전원 반대표를 던졌고, 소추안을 발의한 민주당 측에서는 일부 이탈표가 나왔습니다.
 
민주당 소속인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은 표결 직후 미국 헌법을 지키기 위한 결정이었다고 밝혔습니다.
 
낸시 펠로시 / 하원의장 (18일)
“우리는 우리가 시작한 일을 마무리 했습니다. 매우 슬픈 날이지만 하원은 미국의 헌법을 보호하고 방어하기 위해 행동했습니다. 다른 편에서는 부정하고 있지만 올바른 절차를 따랐습니다. 공정하고 정당했고, 시급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탄핵 추진이 무법적, 정치적이라며 민주당을 비난했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 미국 대통령 (18일)
“이 무법하고, 정파적인 탄핵은 민주당의 정치적 자살 행위입니다. 이것은 수치입니다. 민주당 의원들은 여러분에게 대통령을 선출할 권리가 있다는 것을 믿지 않습니다.”
 
남은 절차는 상원에서 대법원장 주재 아래 진행되는 탄핵 심판과 최종 표결입니다.
 
다음 달 절차가 시작될 예정인데, 최종 기각될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합니다.
 
가결을 위해선 재적 인원 3분의 2인 67석이 필요하지만, 민주당과 무소속을 모두 합해도 47석에 머물고 있습니다.
 
상원을 장악한 공화당은 탄핵안이 넘어오는 대로 속전속결과 부결시키겠다는 방침이지만, 펠로시 하원의장이 바로 넘기지 않고 속도 조절을 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오고 있습니다.
 
VOA 뉴스 박형주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