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메리카 시골 체험단] 미국 어부로 살아보기, 메인 홍합 양식장

2019.10.30 7:30 오전
삽입하기
방송 시작 시간
This program has ended and is being processed for playback.

대서양의 푸르름이 가득한 동북부 메인주. 이곳 연안에서 잡아올린 랍스터와 홍합, 굴은 미국에서도 으뜸으로 알아줍니다. 특히 홍합하면 한국인들에겐 얼큰하고 시원한 홍합탕과 소주 한 잔이 생각날 텐데요. 최근들어 미국에서도 영양식으로 사랑받는 홍합을 잡으러 미녀배우 수박과 요셉이 대서양의 새벽 바다로 출항했습니다. 각종 위험요소가 도사리고 있는 바다에서의 작업. 두 사람은 사고없이 미션을 무사히 끝낼 수 있을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