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메리카 시골 체험단] 뉴저지 야구장의 숨은 영웅들

2019.9.11 7:30 오전
삽입하기
방송 시작 시간
This program has ended and is being processed for playback.

지난주에 이어, 서머셋 패트리어츠 구장에서 ‘열일’하는 동우와 수박. 수박은 시구를 위해 투구자세를 갈고 닦고, 동우는 야구장 매점에서 천직을 찾은 듯 합니다. 서머셋 팀의 승리를 기원하며 한국 과자를 나눠주고 선수들과 파이팅을 외치기도 했는데요. 특히 수박은 경기장의 숨은 영웅인 필드 관리사들과 함께 경기의 시작과 끝을 함께 합니다. 두 사람은 오들도 주어진 임무를 무사히 수행할 수 있을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