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메리카 시골 체험단] 내슈빌을 향해, 컨트리 가수 조니맥

2019.7.10 7:30 오전
삽입하기
방송 시작 시간
This program has ended and is being processed for playback.

컨트리 음악의 고장 테네시. 매력 넘치는 이곳에서 뉴욕 뮤지컬 배우 강동우와 코미디언 신고은이 내슈빌 입성을 목표로 열심히 활동 중인 컨트리 가수 조니 맥을 만났습니다. 5살 때 기타를 연주하며 아버지와 공연을 시작했고 지금까지 무대를 떠나 본 적이 없는 조니 맥. 그의 연주를 본 후 팬이 된 두 사람은 매니저를 자청하는데. 라이브 공연을 보기 위해 모인 사람들과 갑자기 쏟아지는 장대비 속에서 조니 맥의 연주가 시작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