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라운즈 상원의원] “북한, 생존하려면 다른 길 택해야…미한 연합훈련 종료 아닌 축소”

2019.3.7 5:29 오전
삽입하기
방송 시작 시간
This program has ended and is being processed for playback.

북한이 핵 개발 대신 경제 발전이라는 더 나은 경로를 택하지 않을 경우 북한 정권은 계속될 수 없을 것이라고 마이크 라운즈 상원의원이 밝혔습니다. 키리졸브와 독수리훈련 종료는 북한에 선의의 조치를 보이는 것이며 미-한 연합훈련은 종료가 아닌 규모 축소라고 강조했습니다. 상원 군사위원회와 은행위원회 소속인 라운즈 의원을 김카니 기자가 인터뷰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