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OA 뉴스] “북한 진정성 처음부터 회의적”

2018.8.29 오전 8:01
퍼가기

미 상원의원들은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이 폼페오 국무장관에게 적대적 내용이 담긴 편지를 보낸 것으로 알려진 뒤 북한은 처음부터 비핵화에 대한 진정성이 없었다고 지적했습니다. 구체적인 북한의 비핵화 조치가 없었기 때문에 중단된 미한 연합훈련은 재개되야 한다는 의견도 나왔습니다. (취재: 김카니 / 영상취재: 카일정 / 영상편집: 김정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