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VID만 수용 가능…오늘 결정"

2018.6.12 6:20 오전
삽입하기
방송 시작 시간
This program has ended and is being processed for playback.

미북 정상회담 개막 하루 전, 마이크 폼페오 국무장관은 싱가포르 현지에서 이번 회담의 목표는 북한의 ‘CVID’ 비핵화라는 점을 분명히 못박았습니다. 그는 이제 모든 준비가 끝났으며 최종 결과는 내일 두 사람의 결단에 달렸다고 말했습니다. (취재: 박승혁 / 영상취재: 이상훈 / 영상편집: 김정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