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비핵화 회의적…주한미군 철수 어려워”

2018.5.30 7:00 오전
삽입하기
방송 시작 시간
This program has ended and is being processed for playback.

워싱턴 한미경제연구소(KEI)에서 열린 좌담회에서 전문가들은 북한이 핵을 정권 유지와 적화 통일, 외교적 거래 수단으로 활용해온 만큼 이를 완전히 포기하는 것이 어렵다고 전망했습니다. 또 주한미군은 한국에 거주하는 수많은 미국 시민과 외국인들 보호 임무도 함께 수행하고 있다면서 주한미군 철수는 미군 없이도 한국군이 전력 공백을 메울 수 있는 시점 전까지는 어려울 것이라고 분석했습니다. (취재 : 조상진 / 영상편집 : 조명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