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북단체들 “여종업원 북송은 죽음 뿐…‘민변’ 규탄”

2018.5.24 오전 4:00
퍼가기

한국의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 모임’ 민변이 북한 식당 여종업원들이 기획 탈북을 했다며 이들의 강제 북송을 주장하고 전 국정원장 등을 고발한 데 대해 탈북자 단체들이 항의 집회를 갖고 민변을 규탄했습니다. 탈북자 단체 대표들과 탈북 대학생들은 여종업원들이 북송되면 죽임을 당할 것이라면서 서민을 위한다는 민변이 반인륜적 행위를 하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취재: 조상진 / 영상취재: 김형진 / 영상편집: 김정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