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한동맹 종식' 발언, 북한에 잘못된 신호 줄 것”

2018.5.19 오전 8:05
퍼가기
방송 시작 시간
방송이 끝났습니다

한국의 문정인 대통령 외교안보특보가 북한을 적으로 두는 미한 동맹은 장기적으로 종식돼야 하며 한반도를 둘러싼 적대환경이 없어지면 안보공동체로 가야한다고 언론 인터뷰를 통해 밝혔습니다. 미국의 전문가들은 북한의 비핵화는 아직 시작도 되지 않았는데 섣부른 주장을 하고 있다면서 협상을 앞두고 북한에 잘못된 메세지를 줄 것이라고 질타했습니다. 국무부는 미한 동맹은 철통같다고 강조했습니다. (취재 : 조상진 / 영상취재 : 이도원 / 영상편집 : 조명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