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국제항로 개설 요구는 제재 완화 노린 것”

2018.5.9 8:39 오전
삽입하기
방송 시작 시간
This program has ended and is being processed for playback.

국제민항기구 ICAO가 북한으로부터 제 3국 국제항로 개설을 요청 받고 실무자 2명이 북한을 방문 중이라고 확인했습니다. 북한은 평양과 인천을 연결하는 항로 개설과 함께 여러 지역을 넘나들 수 있는 항로 개설까지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미국의 전문가들은 대북 제재 완화를 노린 전략이라면서 문제 소지가 크다고 지적했습니다. (취재: 조상진 / 영상편집: 김정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