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핵 전쟁은 나약함이 초래...미북회담 장소 정해져”

2018.5.5 오전 7:15
퍼가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전미총기협회 연설에서 “핵 전쟁은 나약함이 초래한다”며 다가올 미북 정상회담에 자신감을 내비쳤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과거 북한과 험한 말이 오갔지만 굴하지 않은 덕에 오늘 같은 결과가 있었다고 강조했습니다. 미북 정상회담 날짜와 장소도 이미 정해졌으며 “조만간” 발표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취재: 박승혁 / 영상편집: 김정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