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중·일 협력 강화해야”

2018.4.17 오전 2:00
퍼가기
방송 시작 시간
방송이 끝났습니다

미일 정상회담이 이번주 예정된 가운데 중국 왕이 외교부장이 일본을 방문했습니다. 왕이 부장은 아베 일본 총리, 고노 외무상과 만나 북핵과 납북자 문제 등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양국 외교 수장은 “북핵 폐기를 위한 중일 협력을 강화해야 한다”는 데 동의했습니다. (취재: 박승혁 / 영상편집: 김정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