폼페오 “김정은, 체제안정 보장된 비핵화 고민할 것”

2018.4.11 7:00 오전
삽입하기
방송 시작 시간
This program has ended and is being processed for playback.

마이크 폼페오 국무장관 내정자가 12일 상원 인준 청문회에 출석했습니다. 폼페오 내정자는 미북 정상회담을 앞두고 김정은이 “체제안정이 보장되는 비핵화 방법을 고민하고 있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북한 정권교체 보다는 “핵 위협을 검증가능하고 불가역적인 방식으로 제거하는 것이 목적”이라고 답했습니다. 또 국무장관에 임명되면 주한 미국대사 자리를 최대한 빨리 채우겠다고 밝혔습니다. (취재: 박승혁 / 영상편집: 조명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