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러싱 사람들] 간판장인 한창건

2018.3.11 오후 1:00
퍼가기
방송 시작 시간
방송이 끝났습니다

30년 동안 오로지 간판만 만들어 온 한창건 씨. 그가 만드는 간판이 매년 2,000개에 달할 만큼 플러싱에서 가장 큰 간판 회사를 운영하고 있고 간판제작 자격증을 소유한 유일한 동양인입니다. 간판으로 성공했지만 돈보다는 사람이 좋고 간판 만드는 것이 좋아 지금까지 왔다는 한창건 씨는 오늘도 현장에서 간판을 올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