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스 부통령, 방한 중 대북 최대압박 강조

2018.2.7 오전 10:10
퍼가기
방송 시작 시간
방송이 끝났습니다

평창올림픽 참석 차 방한하는 마이크 펜스 부통령이 북한에 대한 국제사회의 최대압박 캠페인의 중요성을 강조할 예정입니다. 펜스 부통령은 방한 중 탈북자들과 면담하고 북한 인권 유린 실태도 상기시킨다는 계획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