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북 중학생의 서울 나들이

2017.11.11 4:10 오전
삽입하기
방송 시작 시간
This program has ended and is being processed for playback.

양강도 출신으로 한국에 8년째 살고 있는 탈북 중학생 박보연 양이 통일노래경연대회 참석을 위해 처음으로 서울 나들이를 했습니다. 박 양은 어릴적 고향 친구들도 보고 싶다며, 다시 만난다면 한국의 화장품가게와 맛집들, 놀이동산에 가고 싶다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