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손으로 미국 와서 자동차정비소 연 난민

2017.5.5 8:00 오후
삽입하기
방송 시작 시간
This program has ended and is being processed for playback.

우즈베키스탄 출신의 야샤 이스마일로프 씨는 폭력을 피해 난민으로 미국에 정착했습니다. 맨손으로 왔지만 가족과 열심히 일해서 3년만에 자동차정비소를 열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