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행정부 출범, 미-중 무역 전망

2017.1.19 5:10 오전
삽입하기
방송 시작 시간
This program has ended and is being processed for playback.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인은 중국과의 무역 적자 해소를 위해 높은 관세를 제안하고, 중국을 환율조작국으로 지정할 가능성도 언급했습니다. 하지만 이런 공세적 발언들이 행동으로 옮겨지고, 미-중 관계에도 영향을 미칠 지는 두고봐야 한다는 게 전문가들의 지적입니다. 트럼프 당선인의 발언은 실제로 적대적 행동을 취하기 보다는, 협상용 압박의 수단으로 볼 수 있다는 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