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한미군, 탈북민 대상 영어교실 개설

2015.7.20 9:07 오후
라디오
주한미군, 탈북민 대상 영어교실 개설
방송 시작 시간
This program has ended and is being processed for playback.

한국에서는 영어가 일상생활에서 외래어로 많이 사용되고 있고, 진학이나 취업 등에서도 중요한 비중을 차지합니다. 이 때문에 탈북민들이 겪는 고충이 큰데요, 민간 통일단체와 주한미군사령부가 함께 탈북민들을 위한 영어교실을 열고 있습니다. 서울에서 박은정 기자가 전해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