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을 꿈꾸는 보험설계사 이웅길 (4)

2014.11.28 11:52 오후
라디오
행복을 꿈꾸는 보험설계사 이웅길 (4)
방송 시작 시간
This program has ended and is being processed for playback.

탈북자 보험설계사에게 보험을 들게 됐던 이웅길씨는 계약 성사되는 성과에 따라 수당이 지급된다는 소리에 보험일을 해보겠다고 결심을 했다. 북한에 두고 왔던 약혼녀를 한국으로 데려왔고, 가족의 행복을 만들어주고 싶었던 이웅길씨는 돈 많이 벌어 부자가 되고 싶는 꿈을 꿨고, 일에 열중하나 보니 아내의 외로운 마음을 살펴줄 여유가 없었다. 집안에서 웃을 일이 없어진 이웅길씨 밝고 활기찼던 목소리가 변하기 시작했다. 청진이 고향인 탈북자 이웅길씨의 네 번째 이야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