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북 박사 김진철의 버섯 이야기 (2)

2014.5.16 11:36 오후
라디오
탈북 박사 김진철의 버섯 이야기 (2)
방송 시작 시간
This program has ended and is being processed for playback.

지난 2004년 한국에 정착한 탈북자 김진철씨는 북한의 국가과학원의 미생물학자였다. 외화벌이 사업으로 중국에 파견나갔다가 한국사람들의 열광적인 월드텁축구대회 응원 때문에 망명을 결심하게 됐다. 하지만 때는 남북한 정상간의 회담이야기가 오고 가던데. 한국에 갈 수 있는 좋은 때를 기다리며 연구에 매진하던 김진철씨는 한국에서 온 사업가들과 김치공장 사업에 참여하게 되고, 자신이 연구해온 버섯균사체를 첨가해 신선도가 오래가는 김치 생산을 준비하게 된다. 그러나 사업구상은 중국 식약청의 승인을 받지 못해 물거품이 되고, 버섯연구결과가 미국시장에서 인정을 받자 그 길로 한국으로 떠날 채비를 하게 됐다. 연구의 자유를 찾아 한국을 찾은 탈북 버섯박사 김진철씨의 두 번째 이야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