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inese President Xi Jinping inspects the novel coronavirus prevention and control work at Anhuali Community in Beijing, China,…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지난달 10일 베이징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방역 현장을 방문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일본 국빈방문 일정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 확산으로 연기됐습니다. 

스가 요시히데 일본 관방장관은 오늘(5일) 기자회견에서 "일본과 중국 정부가 시 주석의 일본 방문 일정을 다시 잡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스가 장관은 "양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확산을 막는 데 우선순위를 둘 필요가 있다는 데 의견을 같이했다"며 "시 주석의 국빈방문이 성공할 수 있도록 만반의 준비가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중국 정부도 시 주석의 방일 일정이 연기된 것을 확인했습니다. 

자오리젠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오늘 정례브리핑에서 양국이 새로운 일정을 조율하기 위해 긴밀히 협력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앞서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중국 국가주석의 방문은 10년에 한 번 이뤄지는 행사인 만큼 만족스러운 성과를 내는 방식으로 진행돼야 한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