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S President Donald Trump speaks in the East Room of the White House in Washington, DC, on April 28, 2020. - Trump spoke about…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8일 백악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사태에 대응한 소기업 지원책 등을 발표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28일 육류 가공 공장을 재가동하기 위해 행정명령을 발동할 것을 시사했습니다.

블룸버그 통신은 정통한 소식통을 인용해 코로나 사태로 식품공급이 악화되면서 트럼프 대통령이 육류 가공 공장의 재가동을 명령할 계획이라고 보도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중소기업 지원을 위한 행사에서 미국의 식품 회사인 타이슨 푸드사의 부채를 언급하며 이와 관련 명령에 서명할 계획이라고 말했으나 자세한 내용은 밝히지 않았습니다.

앞서 타이슨 푸드사는 코로나 사태로 육류 가공 공장이 폐쇄되면서 미국 식품 공급망이 붕괴됐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한편 타이슨 푸드사의 노동조합은 트럼프 행정부가 식품 공급망이 붕괴에 이르기까지 의미 있는 안전 조항을 만드는 데 실패했다고 비판했습니다.

그러면서 “행정부가 돼지와 가금류 따위의 육류를 신경쓰는 만큼 근로자의 생명도 신경써주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