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달 5일 미국 디트로이트에서 모더나 사가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백신 임상시험이 진행됐다.
지난달 5일 미국 디트로이트에서 모더나 사가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백신 임상시험이 진행됐다.

미 트럼프 행정부가 16일 코로나 백신을 전국민에게 무료로 접종하겠다는 계획을 밝혔습니다.

미 의회에 제출된 계획에 따르면 행정부는 백신이 승인되는대로 백신 접종에 필요한 6백60만 개의 키트를 배분할 계획입니다.

또 이 계획안은 백신이 빠르면 11월 제한된 인원에 한해 접종이 가능할 수 있다며 낙관적인 입장을 밝혔습니다. 1차로 보건 종사자에게 백신을 접종하고 이어 다른 필수 요원과 취약 그룹에 접종할 계획입니다.

또 백신은 개발사에 따라 다를 수 있지만 대부분 두 번 주사를 맞아야 하며 21일에서 28일 간 간격을 둬야 한다고 설명했습니다. 

특히 트럼프 행정부는 미국인들이 돈을 내지 않고 무료로 백신을 접종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습니다.  

또 계획안은 10월16일 전까지, 각 주들이 백신의 배분과 보관, 접종과 관련 어떤 계획을 가지고 있는지를 제출하도록 요구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