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토프 뒤비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집행국장이 9일 화상 기자회견을 했다. 도쿄올림픽 관계자들이 일본 도쿄에서 회견을 지켜보고 있다.
크리스토프 뒤비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집행국장이 9일 화상 기자회견을 했다. 도쿄올림픽 관계자들이 일본 도쿄에서 회견을 지켜보고 있다.

국제올림픽위원회 IOC는 다음달 열리는 도쿄올림픽 출전권을 얻은 선수의 약 80%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백신을 접종했다고 밝혔습니다.

크리스토프 뒤비 올림픽게임 집행국장은 어제(9일) 열린 화상 기자회견에서 "며칠 전 74%라고 발표했는데 현재는 이 수준을 넘어섰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 같은 수치는 참가국 올림픽위원회가 실시한 조사를 토대로 집계한 것이라고, 뒤비 국장은 설명했습니다.

이어 "현재 모든 국가올림픽위원회와 연락하고 우리가 도울 수 있는 곳을 알아보고 있다"며 "모든 사람과 접촉할 때까지 계속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뒤비 국장은 현재 도쿄올림픽에 출전하는 선수가 80% 이상 확정됐다며 출전 선수와 관계자의 행동규정에 대해 정리한 '플레이북' 최종판을 다음주 발표한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뒤비 국장은 일본인 관중 수용 여부에 대해서는 이달 말 결정하겠다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