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LE - In this April 29, 2020, file photo Secretary of State Mike Pompeo speaks at a news conference at the State Department in…
마이크 폼페오 미국 국무장관.

마이크 폼페오 미 국무장관이 6일 코로나바이러스가 중국 우한의 연구소에서 시작됐을 가능성과 관련해 확실성은 없지만 상당한 증거가 있다고 말했습니다.

폼페오 장관은 6일 국무부에서 가진 언론 브리핑에서 “확실치는 않지만, 바이러스가 연구소에서 시작됐다는 중요한 증거가 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상반되는) 이 발언들 모두 사실이 될 수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폼페오 장관은 또 “우리는 이 바이러스가 연구소에서 시작됐는지 그 외 다른 곳에서 나온 것인지 알 수 없기 때문에 미국민들이 위험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이에 대한 해답은 “투명성과 개방”이라고 말했습니다.

앞서 폼페오 장관은 지난 3일 중국 우한연구소에서 바이러스가 나왔다는 중요한 증거가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중국 정부는 폼페오 장관의 발언과 관련해 증거가 없다며 바이러스 기원설을 부인했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