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 폼페오 미국 국무장관이 지난 17일 워싱턴 국무부 청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 관련 기자회견을 했다.
마이크 폼페오 미국 국무장관이 지난 17일 워싱턴 국무부 청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 관련 기자회견을 했다.

마이크 폼페오 미 국무장관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와 관련해 북한에 대북지원을 제안했다고 밝힌 가운데, 국무부는 구체적인 제안 내용은 공개하지 않았습니다. 함지하 기자가 전해 드립니다.

국무부는 19일 전날 폼페오 장관이 언급한 ‘대북 인도적 지원 제안’의 구체적인 내용을 묻는 VOA의 질의에 지난달 13일에 나온 국무부 성명을 답변으로 대신했습니다.

국무부의 지난달 성명은 모건 오테이거스 국무부 대변인 명의로 발표된 것으로, “미국은 북한 주민들이 코로나바이러스 발병에 취약하다는 데 깊이 우려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아울러 “우리는 북한 내에서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에 대항하고 이를 억제하기 위한 미국과 국제적인 지원·보건 기구들의 노력을 강력히 지지하고 격려한다”며, 미국은 이 기구들의 지원에 대한 승인이 신속히 이뤄지도록 할 준비와 대비가 돼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당시 성명에는 미국이 북한에 대한 직접적인 인도적 지원과 관련한 언급 대신, 미국이 국제 기구 등의 노력을 지원하고, 또 제재 면제에 대한 승인을 신속히 하겠다는 간접적인 지원에 대한 내용만을 담고 있습니다.

따라서 미국의 직접적인 제안이 무엇이었는지, 또 북한의 응답 여부 등은 여전히 의문으로 남아있습니다.

앞서 폼페오 장관은 18일 라디오 진행자 션 해니티와의 인터뷰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와 관련해 미국이 북한에 인도적 지원을 제안했다고 밝혔습니다.  

[폼페오 장관] “And so we have offered to both the North Koreans as well as to the Iranian people humanitarian assistance, and we’ve offered to facilitate humanitarian assistance coming into those countries from UN organizations, from other countries as well.”

당초 이란 문제에 대해 질문을 받은 폼페오 장관은, 북한을 추가해 이들 두 나라 국민들에게 더 나은 여건을 만들기 위해 부지런히 일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그 중 일부는 우리가 할 수 있을 때 인도적 지원을 제공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라며, “이에 따라 우리는 북한인들과 이란 국민들 모두에게 인도적 지원을 제안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또 미국은 유엔 기구들과 다른 나라들의 북한과 이란에 대한 인도적 지원을 용이하게 하는 것을 제안했다”면서, 미국은 이런 활동을 계속할 것이며, “이는 위기 상황에서 해야 할 올바른 일”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와 관련해 미국 정부가 북한에 대한 인도적 지원을 제안한 사실이 처음 알려진 건 로버트 데스트로 국무부 민주주의·인권·노동 담당 차관보의 발언을 통해서입니다.

[녹취: 데스트로 차관보] “But I do know that the – that our government has reached out to North Korea, to Iran, and to China – to everybody, and said look, to the extent that we can be useful, we will try and be useful and provide assistance.  We’ve done that in any number of occasions.”

데스트로 차관보는 11일 국무부에서 기자들에게 “미국 정부가 (이번 사태와 관련해) 북한과 이란, 중국, 그리고 모두에게 손을 내민 사실을 알고 있다”며, 이를 통해 미국이 도움이 될 수 있다는 점과 노력을 할 수 있고, 또 지원을 제공할 수 있다는 말을 했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이런 일을 몇 번이고 했다고 덧붙였습니다.

VOA는 국무부에 폼페오 장관이 언급한 대북지원과 관련한 추가 질의를 한 상태로, 현재 답변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VOA 뉴스 함지하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