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ritain's Prime Minister Boris Johnson applauds outside 10 Downing Street during the Clap For Our Carers campaign in support of…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

보리스 존슨 영국총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영국 총리실은 27일 성명을 통해 존슨 총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됐다고 밝혔습니다.

존슨 총리도 이날 트윗에 공개한 짧은 영상을 통해 “발열이 있고 지속적인 기침 증세가 있다”며 이는 바이러스의 가벼운 증상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에 따라 존슨 총리는 자가격리 조치를 취할 것이며 집에서 업무를 볼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현대 기술의 발전으로 자신이 집에서도 계속 업무를 볼 수 있다는 것을 의심치 않는다”고 덧붙였습니다.

존슨 총리는 또 영국 의료 서비스(NHS)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부터 자국민들을 보호하려는 영국의 국가적인 노력에 동참한 국민들에게도 감사의 뜻을 전했습니다.

앞서 찰스 왕세자도 확진 판정을 받고 자가 격리 중입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