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apanese Prime Minister Shinzo Abe gestures while speaking during a press conference at his official residence in Tokyo…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14일 도쿄 총리관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대부분 지역에 대한 코로나 긴급사태 해제를 발표했다.

일본 정부는 14일 대부분의 지역에서 코로나 긴급사태를 해제했습니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이날 도쿄 관저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전국 47개 광역지역 가운데 39곳의 긴급사태를 해제한다고 밝혔습니다.

지난달 16일 긴급사태가 전국으로 확대된 뒤 지역별로 해제가 이뤄지는 것은 처음입니다.

일본 정부는 해제된 39개 지역에서는 3월 중순 이전 수준으로 신규 감염자가 줄었다고 해제 배경을 설명했습니다.

다만 도쿄, 홋카이도, 오사카, 교토, 효고 등 8개 지역의 긴급사태는 당분간 유지됩니다.

아베 총리는 이들 지역에 대해선 오는 21일께 전문가들의 의견을 듣고 해제 여부를 검토하겠다고 말했습니다.

VOA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