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주 미국의 실업수당 신청자 수가 2만 명 늘어 전국 적으로 45만 7천 명을 기록했다고 미국 노동부가 밝혔습니다.

미국 정부는 5일 미국의 실업 문제에 관한 광범위한 내용의 보고서를 발표할 예정입니다. 이번 보고서에는 지난달 미국 내 일자리 수가 6만개 이상 순증가 한 반면 실업률은 9.6% 수준을 유지했다는 내용이 담길 것으로 전문가들은 내다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