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의 대형 중공업 회사인 지멘스사가 원자력 사업을 전면  중단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지멘스의 최고 경영자인 피터 뢰셔는 18일 시사 주간지인 ‘슈피겔’과의 인터뷰에서, 지멘스는 더 이상 원자력 발전소 건설을 하지 않을 것이라며 지멘스의 원전사업 역사는 끝났다고 말했습니다.

지멘스의 뢰셔 회장은 지멘스가 오랫동안 계획해온 러시아와의 원전 협력도 중단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대신 지멘스는 기존의 스팀 터빈등의 분야는 계속할 것이라고 뢰셔 회장은 덧붙였습니다.

이에앞서 독일 정부는 일본 후쿠시마 원전 사고를 계기로 오는 2022년까지 자국 내 원전 가동을 단계적으로 중단하기로 결정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