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1일) 미국 워싱턴 근교 메릴랜드 주의 ‘디스커버리 채널’ 방송국 건물에서 벌어진 인질 사태가 인질범이 사살되는 것으로 끝났습니다.

현지 경찰은 인질 3명을 붙잡고 있던 남성이 사살됐고, 인질들은 무사하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보안요원들이 용의자에게 총을 쏜 뒤 인질들을 구출했습니다.

경찰은 이 용의자가 어제 아침 폭발물과 권총을 소지한 채 이 건물에 들어갔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