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형급 태풍의 위력을 지닌 5호 태풍 메아리가 서해 상으로 빠르게 북상하고 있습니다.

한국 기상청은 메아리가 북진 또는 북북동진하면서 오늘 밤이나 내일 새벽 사이에 북한 황해도 서해안 부근에 상륙한 뒤, 내일 오전 9시에 평양을 통과할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메아리는 강풍과 함께 많은 비를 동반하고 있습니다.

한국 기상청은 메아리의 직접적인 영향권에서는 시간당 30mm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릴 것이라고 예보했습니다. 총 강우량이 300mm가 넘는 곳도 있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또한, 메아리의 영향으로 서해안에서는 해일이 발생할 가능성이 있고, 동해에서는 바닷물이 방파제를 넘는 월파 가능성도 예상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