팔레스타인 독립 운동 기구 파타와 무장 단체 하마스의 지도자들이 통합을 선언한 가운데 과도 정부 설립을 위한 세부 논의가 벌어지고 있습니다.

마흐무드 압바스 파타 자치수반과 칼레드 메샬 하마스 지도자는 6일 두 단체가 통합하기로 한 만큼 독립 정부 구성은 지체없이 이뤄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또 올 하반기쯤에 대통령 선거와 총선거도 실시될 것이라고 밝혔지만 아직 구체적인 일정은 공개되지 않았습니다.  

팔레스타인을 양분하고 있는 파타와 하마스는 지난해 재통합이라는 원칙에는 합의했으면서도 총리 후보 등 세부적인 사항에서는 합의를 이뤄내지 못했었습니다.

양측은 새로운 추가 합의를 이끌어 내기 위해 현재 진지한 논의를 벌이고 있다며 이스라엘을 향해, 적으로부터 자유를 쟁취하기 위해 보다 원대한 통합을 이룰 것이라고 자신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