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키스탄에서도 아르바인 기념일인 어제 시아파 이슬람교 신자를 대상으로 한 공격으로 16명이 숨졌습니다.

현지 당국자들에 따르면 어제 푼잡주 라힘 야르칸 지역에서 일어난 폭탄 공격으로 적어도 20명이 다쳤습니다.

경찰은 폭탄으로 인한 공격인지 변압기의 폭발에 의한 것인지를 조사 중입니다.